[변화] 美 캘리포니아, 26가지 화학물질 금지 발표 

뷰티누리에 따르면 캘리포니아에서 화장품 유해물질 규제를 강화하면서 26가지 성분의 사용을 금지하였습니다. 미국에서 향 제품과 매니큐어 등에 사용되는 성분이라고 하는데요. 국내에서도 이에 따라 빠르게 금지되면 좋겠습니다! 미국 캘리포니아 주가 화장품에 사용되는 26가지 화학물질에 대한 사용 금지를 발표했다. 앞서 화장품 화학물질 함유를 금지한 EU 지침을 따르는 내용으로, AP 통신 등 현지 언론들은 미국 내 다른 지역에서도 해당…

[뷰티누리] 땀 성분이 독성 화학물질 피부 흡수 촉진시켜

유해화학물질 중에서는 물에 잘 녹는 수용성과 지방이나 기름에 잘 녹는 지용성이 있습니다. 그런데 플라스틱에 들어있는 유해성분 중 땀 속에 포함된 지질 성분에 녹아 인체에 흡수되는 모습이 관찰되었다고 해요. 😢 지용성 성분은 대개 체내에 오래 쌓이고 잘 배출되지 않는 특성이 있습니다. 브롬화 난연제, 과불화화합물 같은 환경호르몬 작용을 하는 유해물질이 대표적입니다. 플라스틱에는 플라스틱을 말랑하게 하게 위해 프탈레이트,…

[뉴스퀘스트] 빨대에서 과불화화합물 검출됨, 그냥 마시는 게 제일 낫네요.

유해화학물질 ‘과불화화합물’ 나오니 다회용 스텐 빨대 사용! 빨대 없이 마시면 가장 좋고요:) 뉴스퀘스천에서 최근 유럽에서조사한 빨대의 ‘과불화화합물(PFAS)’조사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영화 ‘다크워터스’에서 다룬위험하고도 오랫동안 축적돼‘영원한 화학물질’이라고 불리는그 무서운 화학성분 말입니다. 플라스틱, 종이, 유리, 대나무, 스텐다양한 빨대를 검출시험한 결과 종이빨대에서 과불화화합물이검출된 빈도가 가장 높았어요.사실상 거의 전부에서…(헉!) 플라스틱 빨대를 종이로 대체한다고친환경이 아니었던 거에요.일회용품은 쓰레기 문제 외에도이렇게 유해한 화학성분이들어있을 수…

[서울신문] “레고랜드서 산 모자 쓰지 마세요” 노닐페놀 기준치 초과 검출

어린이들의 꿈과 희망처럼 보이는 레고랜드… 에서 어린이 건강을 해치는 환경호르몬 노닐페놀이 기준치 넘게 검출되었습니다. ㅠㅜㅜㅠ 지난 15일 레고랜드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에서 실시한 공산품 안전성 조사 결과 이곳에서 판매된 ‘유니콘 모자’(LL1-331) 제품에서 유해 화학물질인 노닐페놀 성분이 기준치(총합 100㎎/㎏)의 1.4배 초과 검출됐다. 노닐페놀은 환경호르몬의 한 종류로 세제나 인체에 각종 유해한 영향을 미친다고 보고된 바 있다. 전체 보기:…

[아시아경제] 그 향기 곤란한 사람도 있습니다!

향기로 인한 공해, ‘향해’를 아시나요? 향기는 좋은 향이고 냄새는 나쁜 향으로 여겨지지만, 향기도 누군가에는 공해가 될 수 있습니다. 또한 화학물질 과민증으로도 이어질 수 있다고 합니다. 엘리베이터처럼 밀폐된 공간에서 향기 냄새로 인해 두통이 느껴지거나 차라리 땀 냄새가 낫겠다! 할 때도 있는데요. 일본에서는 향이 강한 섬유유연제가 더 많이 출시되면서 ‘향해’ 문제가 사회적으로 떠올랐다 합니다. 특히 향이 강한…

[한스경제] 산모 사망률 높은 美…”임산부 혈액 속 화학물질 발견”

산모 제대혈 등에서 ‘영원한 화학물질’로 불리는 과불화화합물이 검출되는 등 유해화학물질이 인체에 쌓여 건강이상을 일으키는 증거가 점점 많아지고 있습니다. 이번 결과는 선진국 중 산모 사망률이 가장 높은 미국에서 나온, 따끈따끈한 뉴스에요. 특히 플라스틱 생산에 사용되는 화학물질이 검출돼 더욱 우려된다 해요. 함부로 쓰고 버린 플라스틱이 돌고 돌아 태아와 산모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수준에 이르렀습니다. 가디언은 “미국은 선진국…

[해외] 학교 급식실 플라스틱 사용 금지 및 어린이 건강 보호 캠페인

미국의 학교 급식실에서는 식판이나 식기를 일회용품에 제공하는 경우가 종종 있나 봅니다. 일회용품에 급식을 제공할 경우 쓰레기 문제는 물론 어린이 건강에 좋지 않은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플라스틱오염반대연합 (Plastic Pollution Coalition)에서 시작한 학교 급식실 플라스틱 사용 금지 캠페인을 공유합니다. 어린이 건강을 위해 편지를 쓰다 미국 농림부 식품영양국에 학교 급식실에서 사용되는 플라스틱 사용을 금지해달라는 양육자, 어린이 당사자,…

[뉴스1] “WHO, 인공 감미료 ‘아스파탐’ 내달 ‘발암 가능 물질’ 지정 계획”

체중이 늘지 않도록 제로 슈가와 칼로리 제로 제품이 유행하고 있는데요. 세계보건기구에서 인공 감미료인 아스파탐을 발암 가능 물질로 지정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이에 사용이 제한될까 봐 식품 업계는 반박하고 있는데요. 무엇보다도 안전성이 먼저 아닐까요. 아스파탐은 과자, 막걸리, 조미 식품 등에 설탕 대신 널리 사용되는 인공 감미료입니다. 기사 보기 https://v.daum.net/v/20230629193911859

[세계 일보] 방역소독제 겉면에 ‘공기소독 금지’ 표시

가습기살균제 사건이 멀리있는 것이 아닙니다. 유해물질을 공기 중에 분사해 호흡기로 들이마시지 않도록 해야해요. 그런데 소독을 한다며 소독제를 공기중에 분사하는 일이 코로나 때 급격히 확산되었습니다. 공기 중에 분사하지 않도록, 공기 소독 금지가 제품 라벨 기재가 의무화된다 합니다. 기사 보기 https://m.segye.com/view/20230529508965 환경부는 최근 국립환경연구원이 감염병 예방용 소독·살균제 겉면에 ‘공기 소독 금지’ 문구 표시를 의무화하는 고시 개정을 추진…

[남해안신문] “전남 연안 양식장 유해화학물질 사용 전수조사해야”

연안 양식장에 사용된 유해화학물질이 양식업에 종사하는 이주노동자의 백혈병을 유발했다고 합니다. 바다를 오염시키고 그 바다에서 양식한 수산물도 유해물질에 오염되지 않았을까요. 양식장에서 시키는 데로 일했을 뿐인데 유해물질에 노출돼 심각한 건강 문제에 직면한 노동자… 오염되는 바다… 어떤 물질이 얼마나 사용되는지 밝히고 대책과 보상이 마련되어야 합니다. ㅠㅜㅠㅜ [남해안신문] “전남 연안 양식장 유해화학물질 사용 전수조사해야” (23.5.28) 기사 요약 “양식장에서는 살균,…